‘재외국민 119응급의료상담서비스’ 전 세계로 확대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0/02/21 [15:19]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재외국민 119응급의료상담서비스’ 전 세계로 확대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0/02/21 [15:19]

  © 화순매일신문


화순소방서
(서장 김용호)는 이번 달부터 해외여행자 등 재외국민이 질병이나 사고를 당했을 경우 의료상담을 받을 수 있는 재외국민 119응급의료상담서비스가 전 세계로 확대된다고 21일 밝혔다.

 

해외에서 사고를 당하면 우리나라의 119와 같은 현지구급차를 부르는 절차를 몰라 당황하고, 어렵게 병원을 찾더라도 언어장벽과 비싼 의료비문제로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소방청은 이런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기 위해 해외여행객, 원양선원, 재외국민이 해외에서 질병이나 사고를 당했을 경우 재외국민119응급의료상담 서비스를 통해 응급의료상담을 받을 수 있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상담요청방법은 국제전화 +82-44-320-0119번이나, 인터넷 119안전신고센터(www.119.go.kr), 이메일(central119ems@korea.kr)을 이용하면 된다. 상담을 요청하면 중앙119구급상황관리센터의 응급의학전문의의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광고
포토뉴스
봄 시샘하는 첫눈(?)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