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교육청, 예비교사 멘토링 프로그램 ‘눈길’

광주교대 대학생, 학생들에게 진로탐색 기회 제공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0/08/06 [15:06]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교육청, 예비교사 멘토링 프로그램 ‘눈길’

광주교대 대학생, 학생들에게 진로탐색 기회 제공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0/08/06 [15:06]

  © 화순매일신문


화순교육지원청
(교육장 최원식)은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광주교육대학교 예비교사 대학생 6명이 참여한 가운데 기초학력 향상 및 진로 탐색 멘토링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멘토링 프로그램은 지난 겨울방학에 이어 두 번째 진행되는데 화순교육지원청과 광주교육대학교가 교육협력을 통해 지역 학생의 기초학력 향상과 진로 탐색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광주교대는 화순교육지원청의 멘토링 프로그램을 모델로 도내 타 시·군 교육지원청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화순교육지원청는 코로나19에 대비해 학교의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와 멘토들에 대한 사회적 거리두기 생활지침 준수 등으로 프로그램이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게 했다.

 

광주교대도 멘토들이 대중교통 이용 때 코로나19 감염에 노출되는 것을 차단하기 위해 자체 통근버스를 지원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화순동면중학교 한 학생은 대학생 누나선생님과 공부도 하고, 직업에 대해 이야기도 나누면서 나의 미래에 대해 생각해보는 유익한 시간을 보내고 있으며, 겨울방학에도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최원식 교육장은 화순교육지원청과 광주교육대학교의 예비교사 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이 교육협력 사업의 좋은 모델로 확대 추진되는 것에 대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기초학력 향상 지원뿐만 아니라 올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학교로 찾아가는 SW교육 사업에도 광주교육대학교와 교육협력을 강화하여 적극적 교육지원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포토뉴스
화순의 ‘晩秋’
1/3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