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방역조치 완화 생활지원비 개편

전남도, 등록 격리참여자만 지원…1일 확진자부터 적용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3/06/05 [09:31]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 방역조치 완화 생활지원비 개편

전남도, 등록 격리참여자만 지원…1일 확진자부터 적용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3/06/05 [09:31]

  © 화순매일신문

전라남도는 지난 1일 정부가 코로나19 방역조치를 7일 의무격리에서 5일 권고로 전환함에 따라 입원·격리자 생활지원비 지원절차를 변경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 중 병원에 입원하지 않은 사람은 보건소에 등록하고 격리 참여해야만 생활지원비가 지원된다. 입원자는 입·퇴원 확인서로 격리 참여를 확인한다.

 

입원 격리가 아닌 자택 등에서 격리 참여를 희망하면 보건소 양성 확인 문자 통지 다음날까지 통지문자에 안내된 인터넷주소(URL)로 접속하거나 보건소에 전화 또는 대리 방문해 격리참여자 등록을 신청해야 한다.

 

변경 사항은 61일 이후 양성 확인 통지 문자를 받은 사람부터 적용된다.

 

지원 기준과 지원 금액은 현행대로 유지된다. 코로나19 입원·격리자 소득 지원 기준은 중위소득 100% 이하이며 지원 금액은 1인 가구 10만 원, 2인 이상 가구 15만 원이다.

 

이상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코로나19 생활지원비 대상자가 지원에 누락되지 않도록 변경된 절차에 따라 반드시 보건소에 격리참여 등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동복호의 여명
이전
1/33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