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급차 바르게 이용합시다!
글쓴이 : 강대연 날짜 : 2020.04.05 09:21

최근, 구급차의 출동건수와 이송인원수가 모두 증가하고 있으며 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하기까지의 시간도 늦어지고 있다 . 또한 구급차로 이송된 사람의 약 절반에 가까운 인원수가 입원이 필요없는 경상인 것이 현재 상황이다.

 
단순 이송환자들을 많이 옮기다보면 정작 목숨이 위태로운 중증환자들을 옮길 수 없는 상황도 발생하게 되어 잠정적 피해가 크다고 볼 수 있다.

 
그래서 이번 기사에서는 구급차를 불렀을 때 준비해 두어야 할 것 등 구급 신고 포인트, 위중한 중병이나 부상의 가능성이 있고 지체 없이 구급차를 불러야 하는 증상, 실제로 구급차를 부르는 경우의 구급차 요청 방법을 정리해보았다.

 
구급차를 불렀을 때 준비해 두어야 하는 것들은 여권, 의료보험증, 돈, 신발, 복용중인 약 등을 준비해두면 좋고, 영유아의 경우는 우유병, 타올, 기저귀, 건강수첩을 구비하면 좋다.

 
구급 신고 포인트는 119전화번호, 응급처치가 중요하다. 응급환자가 발생했고 구급차를 불러야 할 때는 지체없이, 국번없이 119번을 누르고 통화시도를 하면 된다.

 
만약 구급차를 불러야 하는 상황인지 아닌지를 판단하기 어렵다고 해도 119종합상황실 구급상담 창구에 문의할 수 있으니 지체하지 말고 119에 전화하는 게 중요하다.

 
통화도중 응급처치가 필요한 경우에는 소방본부로부터 전화로 지시를 받을수 있다. 구급차가 도착하기까지는 시간이 걸리는 만큼 소중한 사람을 구하기 위해서라도 올바른 응급처치를 익혀두는 게 중요하다. 응급처치는 가까운 소방서에서 실시하니 교육을 받는걸 추천한다.

 
응급처치 외에도 다른 사람은 구급차가 올만한 곳까지 나가서 안내를 해주면 구급차가 위치를 찾는 데 용이하여 도착이 빨라진다. 

구급차가 도착하면 알려야하는 사항들은 사고나 상태가 나빠진 상황, 구급대가 도착할 때까지의 변화, 시행한 응급처치의 내용, 상태가 나쁜 분에 대한 정보(지병, 다니고 있는 병원이나 클리닉, 평소 복용중인 약, 의사의 지시 등)을 알려주면 출동한 구급대원들이 응급처치를 심화하여 실시하고 이송병원을 찾는 데 어려움을 줄일 수 있다.

 
다음으로 지체 없이 구급차를 불러야 하는 증상에 대해서 알아보자.

 
어른의 경우는 의식장애, 경련, 상처, 구토, 사고, 호흡곤란 등의 평상시와 다른 경우나 상태가 이상한 경우에 신고를 하는 게 좋다. 추가적으로 손발이 저리고 한쪽 팔이나 다리에 힘이 들어가지 않는 증상, 극심한 복통, 가슴통증, 두통, 고열, 어지럼증이 있을 때 얼굴 반쪽이 움직이기 어렵거나 저려오며 안색이 안 좋고, 시야가 흐린 증상 역시 응급상황의 징후일 수 있으니 119에 연락을 하는 게 좋다. 소아는 어른의 경우와 같이 평상시와 다른 경우나 상태가 이상한 경우 외에 두드러기, 손발의 경직, 입술 색이 보라색, 변에 피가 섞여있는 등의 증상이 발생하면 119로 연락하여야 한다.

 
구급차를 요청하는 방법은 많은 사람들이 어려움을 느낄수 있다.

 

평소와 다른 위급한 상황이어서 패닉상태가 되어 무엇을 말해야할지 판단이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구급차를 요청할 때 가장 중요한 점은 위와 같은 상황이 일어나지 않도록 침착하게 대답하는 것이다.

 
먼저 전화가 연결되었다면 구급이라는 사실을 말하고, 도착할 장소의 주소를 말해야한다.

 

주소를 모를 시에는 큰 건물, 교차로 등 눈에 띄는 장소를 말해야 한다. 그리고 환자의 증상을 간결하게 알리고, 의식유무 호흡유무를 알린다. 환자의 연령도 대략적으로라도 파악하여 알려주고 전화한 사람의 이름과 연락처를 알리고 마무리하면 된다. 장소가 정확하지 않거나 환자의 경과를 파악하기 위해 다시 연락해야하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이다.

 
이렇게 구급차를 바르게 이용하는 방법에 대하여 알아보았다.

 
구급차나 구급의료는 한정된 자원이다. 모두가 바르게 이용하여 구급의료를 안심하며 이용할 수 있는 사회가 되려면 모두가 노력해야한다.

전체 165643 현재페이지 1 / 5522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5643 경기도교육청, 6월 5일까지 학교공간혁신 촉진자 공개 모집 김정화 2020.05.26
165642 김포시, 2020. 1. 1. 기준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 및 이의신청 접수 김정화 2020.05.26
165641 김포시, 여름철 자연재난 예방 현장방문 점검 실시 김정화 2020.05.26
165640 김포시 부시장, 공원·녹지분야 현장 점검 김정화 2020.05.26
165639 김포시 호수공원 가족형 피크닉공원, 시민 휴식공간으로 각광 김정화 2020.05.26
165638 김포시, 2020년 산업입지 기본계획 수립 본격화 김정화 2020.05.26
165637 김포시 사회적경제연대 사회적협동조합, 코로나19 기부 릴레이 김정화 2020.05.26
165636 김포시, 유흥시설 등 집합금지 명령 연장에 따른 지속 점검 실시 김정화 2020.05.26
165635 부천 대장지구 등 3기 신도시 5곳 모두 지구지정 완료 김정화 2020.05.26
165634 중기부·세종시, 자율주행 실증사업 본격 시동 김정화 2020.05.26
165633 복지부, 국산 의료기기 유럽 인허가 상담 지원 김정화 2020.05.26
165632 문 대통령 “전시재정 편성 각오로 정부 재정역량 총동원” 김정화 2020.05.26
165631 농식품부 장관 자문기구 ‘경마감독위’ 설치…전문성 강화 김정화 2020.05.26
165630 소아·청소년 다기관 염증증후군 감시 및 조사체계 운영 김정화 2020.05.26
165629 보훈처, 새로운 정책브랜드 ‘든든한 보훈’ 발표 김정화 2020.05.26
165628 주민번호 뒷자리 지역표시번호 10월부터 폐지…‘45년만에 개편’ 김정화 2020.05.26
165627 재택근무·시차출퇴근…공직사회 비대면·비접촉 근무 활성화 김정화 2020.05.26
165626 한국, IAEA에 코로나 대응 노하우 공유…특별기여금 30만달러 김정화 2020.05.26
165625 ‘배달 오토바이 사고 줄이자’…정부·업계 머리 맞댄다 김정화 2020.05.26
165624 백제보 개방…금강 3개 보 수문 다 열린다 김정화 2020.05.26
165623 ‘편의점 샛별이’ 이명우 감독이 지창욱 김유정 확신한 이유 김정화 2020.05.26
165622 천안흥타령춤축제, 온라인 챌린지 ‘놀면 뭐해 you?’ 김정화 2020.05.26
165621 천안시 보건소, 버스와 택시 등 활용한 자살예방 캠페인 전개 김정화 2020.05.26
165620 천안시, 노인일자리 참여자 대상 일자리쿠폰 지급 김정화 2020.05.26
165619 천안시 보건소, 확진자 없지만 업무중단 ‘유지’ 김정화 2020.05.26
165618 천안시, 유관순 열사 서거 100주년 기념행사 추진 김정화 2020.05.26
165617 '야식남녀' 정일우+요리, 이토록 완벽한 조합 '매력 폭발' 김정화 2020.05.26
165616 '우아한 친구들' 드디어 베일 벗었다! 미스터리 충만한 티저 포스터 전격 공개 김정화 2020.05.26
165615 ‘날아라 슛돌이’ 패널티킥 도전 이정원, 바라보는 이영표 ‘심장 쫄깃’ 김정화 2020.05.26
165614 경기도의회 김종찬 의원, 안양 대안교육기관에 코로나19 방역물품 전달 김정화 2020.05.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