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의회 총무·산건위, 주요 사업 현장 방문

북면공룡발자국 보호각 및 능주 햇살마을 등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19/09/20 [08:33]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의회 총무·산건위, 주요 사업 현장 방문

북면공룡발자국 보호각 및 능주 햇살마을 등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19/09/20 [08:33]

▲     © 화순매일신문


화순군의회 총무위원회와 산업건설위원회는
19일 소관부서 주요 현장을 둘러봤다.

 

이날 총무위원회(위원장 김석봉)는 북면 화순온천 인도보수 공사 현장과 서유리 공룡발자국 보호각 설치공사 현장을 방문, 공사 진행 상황 점검 및 미흡한 부분은 개선을 요구했다.

 

특히 의원들은 서유리 공룡발자국 보호각 설치공사와 관련해 천연기념물 보존을 위해 공사의 지도 감독에 유념해 달라면서 공사 완료 후에는 교육청과 연계하여 학생들의 체험학습장으로 활용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강구해 달라고 주문했다.

 

▲     © 화순매일신문


산업
·건설위원회(위원장 하성동)는 능주면 잠정햇살마을과 최근 국비 확보로 사업을 준비 중인 화순생물의약산업단지 일대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예정지를 둘러봤다.

 

잠정햇살마을을 방문한 의원들은 임차인 대표로부터 타운하우스와 한옥단지의 시설물 분리에 따른 애로사항을 청취한 뒤 임차인들과 화순군의 소통을 통해 입주민 관리비 부담 문제 및 불편사항 등에 대한 합리적인 대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과 관련해서도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을 위한 수종 선택 때 주민의 건강은 물론 꿀벌에 대한 공익적 가치 제고와 양봉산업 활성화를 위해 꽃이 피는 밀원수 식재 등을 검토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화순군의회는 오는 20일부터 본격적으로 2019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에 돌입한다.

 
광고
포토뉴스
“꽃길만 걸으세요”
1/25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