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양 개천사서 치유음악회 열린다

내달 2일 코로나로 지친 사람들을 위해 공연
개천사 신도회, 꿈나르기봉사단에 1천만원 기부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2/06/28 [16:58]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춘양 개천사서 치유음악회 열린다

내달 2일 코로나로 지친 사람들을 위해 공연
개천사 신도회, 꿈나르기봉사단에 1천만원 기부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2/06/28 [16:58]

  © 화순매일신문


코로나로 지친 주민들을 위한 치유음악회가 내달
2일 오후 6시부터 춘양 개천사 야외무대에서 열린다.

 

얼씨구 학당 백금렬의 사회로 진행되는 치유음악회는 소리꾼 이병채과 김주희 명창, 트로트 한가은 가수 등 남도민요 가야금병창 거문고연주 바라춤 등 다양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행사를 주관한 개천사는 음악회에 앞서 오후 5시부터 채식 뷔페에서 이른 저녁식사를 즐길 수 있다. 이와함께 녹차, 보이차를 마시며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차담 시간도 제공된다.

 

개천사 주지 보원스님(화순불교사암연합회 회장)개천사 신도님들이 코로나로 고생한 분들을 위해 마련한 뜻 깊은 행사이다많이 오셔서 치유의 시간을 가지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개천사 신도회는 신도들이 십시일반 모금한 1천만원을 화순꿈나르기봉사단에 기부할 예정이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섬’으로 변한 산골마을
이전
1/3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